hanji chair 5

hanji chair 5

hanji chair 3

hanji chair 3

Hanji chair

Design / Mootaa, Eunwhan Cho, Taiho Shin

550 x 520 x 750 (mm)
Han-ji (Korean traditional paper)

Photograph / Mootaa

 ‘Hanji’ is a Korean traditional paper made of the Paper mulberry. We explored a method to replace plastic with ‘Hanji’ through experiment based on modern technique. This would be a ‘movement’ and at the same time, an ‘experiment’ showing that our life environment full of plastic can be replaced with environment friendly traditional material. In this context, ‘MAEZM’ is committed to expand this experiment with various products and material for a space.

There are some differences between Korean traditional ‘Hanji’ and paper of the West. Hanji is a kind of paper, air goes through it and it keeps warm. By the characteristics to control moisture and temperature in a space, Hanji has been used as a material for Korean traditional architecture and life trifling articles.  ‘MAEZM’ had experiments with modern techniques so that these advantages can be applied to modern life and Hanji can replace plastic harmful for environment. To do this, we cooperated with Korean traditional artisan and related organizations. We grafted a process to develop modern new material with Hanji onto design to show its possibility.

The first project of hanji (traditional Korean handmade paper) plastic is a chair. This chair was made through molding just like a common plastic chair using natural materials that mixed processed paper mulberry fiber and glutinous rice paste glue, and the base material solution was extracted from the paper mulberry. After taking it from a mold, finish it with hanji one more time to have sufficient strength and hardness. Property of materials can be maximized by vanishing it with Korean lacquer made by sumac. 

This method shows hanji and natural glue by flour, without using synthetic mixture (ex, hardener) that is needed for processing plastic, can result stronger product than plastic. The produced chair with the thickness of 7-8mm is light but perfectly functions as a chair. Perhaps, toxic plastic is no longer in need. The hanji plastic chair will be the first design as an alternative of the existing plastic. 


 

‘한지’는 닥나무로 만드는 한국의 전통 종이로서, 우리는 ‘한지’종이를 현대적 기법으로 실험하여 플라스틱을 대체시킬 방법을 모색하였다. 이는 플라스틱으로 가득한 우리의 생활환경을 친환경적인 전통소재로 대체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운동’이자 ‘실험’이며, ‘MAEZM’은 다양한 제품 및 공간 재료로 이 실험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

한국의 전통 종이 ‘한지’는 서양의 종이와 많은 차이점을 가지고 있다. 친환경적이면서도 천년 이상의 수명을 가져, 한지로 남겨진 한국의 기록물들은 수 천 년간 그 원형을 그대로 보전할 수 있었다. 또한 종이임에도 불구하고 공기의 통과가 가능하고 보온성을 가지며, 공간의 습도와 온도를 조절하는 특성으로 인해, 한국의 전통건축과 생활소품의 재료로도 사용되었다. 

‘MAEZM’은 이러한 장점들을 현대생활에 적용하고, 환경에 유해한 플라스틱을 대체할 수 있도록 현대적 기법으로 실험하였다. 이를 위하여 한국의 전통 장인 및 기관과 공조하였으며, 한지를 현대적 신소재로 개발하는 과정을 디자인과 접목하여 그 가능성을 보이고자 한다.

한지 플라스틱의 첫번째 프로젝트는 의자이다. 이 의자는 일반적인 플라스틱 의자와 같이 몰드에 의한 성형으로 만들어졌어며, 원료가 되는 용액은, 닥나무에서 추출, 가공된 닥죽과 찹쌀풀 등이 혼합된 자연 원료가 사용되었다. 이를 틀 mold 에서 제거 후, 다시 한지로 마감함으로서 충분한 강도와 경도를 갖게 된다. 또한 옻칠 Korean lacquer made by sumac 로 코팅마감함으로서 재료의 성질을 극대화할 수 있다. 

이러한 방식은 일반적인 플라스틱 사출에서 필요한 합성혼합물 (경화제 등) 이 전혀 사용되지 않고 오로지 한지와 자연풀 glue by flour을 사용해서 플라스틱보다 더 단단한 제품을 얻을 수 있음을 보여준다. 이렇게 제작된 의자는, 두께가 7-8mm 밖에 안되 가벼우면서도 의자로서 충분히 기능을 다한다. 우리는 이러한 시도가 플라스틱을 100% 대체하는 실험이 될 것으라 생각한다.
 

2018 © All right sreserved MOOTAA  |   mootaa.info@gmail.com  |  +82 02 797 5503  |  301,3F,107-2, Banpo-dong, Seocho-gu, Seoul, Korea

  • White Instagram Icon
  • White Facebook Icon